[단독]목동 아파트서 딸이 아버지에 흉기 휘둘러…현행범 체포

아버지와 다투던 중 화를 참지 못해 흉기로 아버지를 살해하려 한 딸이 경찰에 붙잡혔다.

서울 양천경찰서는 9일 존속살해미수 혐의로 20대 여성 A씨를 현행범 체포했다.

A씨는 이날 0시쯤 서울 양천구 목동의 아파트에서 60대 아버지 B씨를 흉기로 살해하려 한 혐의를 받는다. A씨는 B씨와 다투던 중 범행을 벌인 것으로 전해졌다.

B씨는 인근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.

경찰 관계자는 “자세한 범행 동기 등을 조사 중”이며 “조사 후 구속영장 신청 여부를 결정할 것”이라고 밝혔다.

About the author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 Required fields are marked *

Would you like to receive notifications on latest updates? No Yes